경기도 ‘디자인 개발·실용화’ 원스톱 지원

하반기 패션디자인 실용화 및 역량강화 사업 추진
도내 소재 섬유·패션 분야 중소기업 20개 사 모집
디자인 개발 비용 1곳당 최대 400만원 까지 지원
3년간 2,000여건 디자인 지원… 256억 매출 증대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6/14 [09:20]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은 올해 하반기 도내 섬유·패션 기업 20개 사를 대상으로 ‘패션디자인 실용화 및 역량강화 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도내 섬유·패션 기업의 제품 부가가치 향상과 디자인 경쟁력 강화를 도모하는 데 목적을 뒀으며, 지난 3년간(2019~2021) 292개 사(2,266건)를 지원해 총 256억 원 상당의 매출 증대 효과를 거뒀다.

 

올해는 상반기 20개 사, 하반기 20개 사 총 40개 사를 지원할 계획으로 하반기 모집에서는 ‘패션디자인’ 분야 15개 사 ‘텍스타일디자인’ 분야 5개 사를 선정, 분야별로 각각 400만 원, 300만 원 한도 내에서 디자인 개발과 실용화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한다.

 

지원사업 선정 기업은 디자인 전문가 1:1 매칭 컨설팅, 패션·텍스타일 디자인 개발, 샘플 제작, 최신 디자인 트렌드 제공, 제품 화보(3D 룩북 등) 촬영, 국내외 섬유·패션 분야 전시회 정보제공 등을 지원받는다.

 

이를 위해 디자인 전문가 풀(Pool)을 구성, 도내 섬유·패션 기업의 디자인 애로사항을 적극적으로 해결할 방침이다. 지원 대상은 도내 본사 또는 공장이 소재한 섬유·패션 분야(의류, 패션 소품, 원단, 홈퍼니싱, 펫 제품 등 섬유 사용 제품군) 중소기업이다.

 

희망 기업은 필수서류를 갖춰 모집 기간 내 이지비즈 홈페이지(www.egbiz.or.kr)를 통해 6월 30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노태종 경기도 특화기업지원과장은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디자인 컨설팅부터 샘플 제작까지 원스톱으로 지원받을 수 있는 만큼, 도내 섬유·패션 기업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며 “경기도의 원단이 고부가가치 섬유·패션 산업의 주역으로 도약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섬유마케팅센터 홈페이지(www.gtc-world.or.kr)를 참고하거나 경과원 특화산업팀(031-850-3672)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 경기도, 섬유·패션 기업 ‘디자인 개발·실용화’ 원스톱 지원  © TIN뉴스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삼성물산 비이커, ‘275C’와 협업
1/5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