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비스 마스크 섬유 안전인증 3종 획득

트리본, Oeko-tex·Vegan·Dermatest 취득…안전성과 피부친화성 검증

TIN뉴스 | 기사입력 2021/09/10 [10:57]

트리본, 안감 및 기저귀·생리대 등

프리미엄 위생재용으로 판매 주력 

 


㈜휴비스(대표이사 신유동)의 마스크용 섬유 ‘트리본(Tribon)’이 글로벌 기관으로부터 안전성 인증 3종을 모두 취득했다.

 

트리본은 폴리프로필렌을 원료로 제조한 마스크용 스펀본드 브랜드다. 지난 6월부터 3개월에 걸쳐 국내 최초로 안전성과 피부친화성을 검증하는 인증인 ▲Oeko-tex standard 100 ▲더마테스트(Dermatest) ▲비건(Vegan) 3종을 모두 획득했다.

 

Oeko-tex standard 100의 경우 유아 피부에도 적용 가능한 1등급을 받았다.

더마테스트는 피부 저자극 테스트이며, 비건 인증은 제조 전 과정에서 동물성 성분이 포함된 원료를 사용하지 않고 동물 실험을 진행하지 않았음을 검증한다.

 

코로나19 이후 마스크 수요가 급증하면서 마스크의 원료가 되는 스펀본드 수요 또한 크게 증가했다. 스펀본드는 PP나 폴리에틸렌(PE), 페트(PET)를 원료로 한 장섬유 부직포다. 휴비스 관계자는 “마스크 착용이 점차 길어지면서 마스크 소재의 피부 자극에 대한 관심과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인증 획득으로 인체 안전성이 검증됐다”고 말했다.

 

휴비스는 트리본을 옷의 안감이나 기저귀, 생리대 등 프리미엄 위생재용으로 판매하는 데 주력할 계획이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코오롱스포츠 ‘플리스’ A부터 Z까지 총망라
1/9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