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비스, “올해도 온정 나눠요”

서울·대전·전주의 사업장 인근 지역에 총 1.2만 장 연탄 전달
연탄 가격 상승에 기부 줄어들지만, 12년째 어김없이 기부 활동

TIN뉴스 | 기사입력 2023/11/24 [21:30]

 

㈜휴비스(대표이사 신유동)가 올해도 어김없이 전국 사업장 소재지 인근 취약계층의 겨울나기를 돕기 위해 연탄을 기부하는 시간을 가졌다.

 

11월 23일 신유동 사장을 포함한 40여명의 본사 임직원들은 서울시 성북구 북정마을 일대를 방문해 어려운 이웃들이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도록 집집마다 직접 연탄을 배달하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활동을 통해 휴비스는 서울과 대전, 전주 지역에 각 4,000장씩 총 1만2,000장의 연탄을 전달할 계획이며, 2012년 이후 매년 연탄 기부 활동을 통해 온정을 나누고 있다.

 

해마다 생산량이 줄긴 하지만 겨울철 연탄이 필요한 취약계층은 여전히 약 8만여 가구에 달한다. 게다가 원재료 및 운임 비용의 상승 등으로 올해 연탄 가격은 지난해 대비 100원 이상 오른 950~1,000원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연탄 기부도 예년에 비해 크게 감소해 취약계층의 겨울나기는 올해 더 힘들어질 전망이다. 

 

 

휴비스 신유동 사장은 “우리 주변에 어려운 이웃들이 여전히 많지만, 물가 상승과 에너지 가격의 상승으로 인해 기부 활동이 많이 줄어들고 있다는 소식을 접했다”며 “모두가 어려운 시기이지만 온정의 손길이 많이 모여 우리 이웃들의 겨울이 조금이나마 따뜻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지센, 설인아와 ‘24 SS컬렉션’ 런칭
1/4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