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개연·형지·까스텔바작·우시산 ‘맞손’

의류 재활용 친환경 제품 개발 및 ESG경영 확산 MOU

TIN뉴스 | 기사입력 2023/03/24 [11:29]

 

한국섬유개발연구원(원장 호요승)은 3월 23일 인천 송도 형지글로벌패션복합센터에서 패션그룹형지·㈜까스텔바작(대표 최준호) 및 사회적기업 ㈜우시산(대표 변의현)과 의류 폐자원 재활용을 통한 친환경 제품 개발과 ESG 경영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서 ▲환경문제 대응을 위한 친환경 섬유소재 개발 협업 강화 ▲폐기 대상 의류·가죽 상품의 자원순환 사업 추진 ▲사업과 연계한 사회적 가치 창출과 ESG 경영 추진, 그리고 ▲사업 활성화를 위한 공동 캠페인 기획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한국섬유개발연구원은 폐PET병을 물리적으로 재생하거나 PET 플라스틱을 화학적으로 분해 및 재중합하는 방법 등을 통해 재생 PET 원료와 원사를 제조하여 기업에 공급하고 있다. 이번 MOU를 통해 양 기업과 의류 재활용 자원순환 사업 등 친환경 섬유소재 개발을 위한 협업을 강화함으로써 환경문제 해결에 가장 핵심적이라 할 수 있는 폐의류 재자원 활용에 관한 해법을 모색할 예정이다.

 

패션그룹형지·까스텔바작은 17개 브랜드 전국 2천여 개 매장을 운영하면서 여성복, 남성복, 골프웨어, 학생복, 유니폼, 제화잡화, 쇼핑몰에 이르는 종합패션기업이다. 우시산은 울산과 부산, 대구 등에서 활동 중인 사회적기업으로 폐자원을 업사이클링하는 자원순환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한국섬유개발연구원 호요승 원장은 “섬유산업은 탄소중립과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다각적인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두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의류 폐자원을 재활용한 다양한 친환경 제품 개발을 지원함으로써 자원순환 및 환경문제 개선을 위해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지센, 설인아와 ‘24 SS컬렉션’ 런칭
1/4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