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 액티브웨어 라인 강화

H&M Move, 액티브웨어 초점 둔 컨셉 발표
뉴욕 윌리엄스버그 매장, 애슬레틱 컨셉으로 변신

TIN뉴스 | 기사입력 2023/01/25 [10:49]

 

H&M의 액티브웨어 브랜드 H&M Move에 초점을 맞춘 컨셉을 발표했다.

1월 20일 보도 자료에 따르면 H&M은 지난해 개장한 미국 뉴욕의 윌리엄스버그(Williamsburg) 매장을 H&M Move를 강조할 목적으로 ‘액티브하고 촉감이 좋은 놀이터’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셰이프무브(ShapeMove) 스타킹과 같은 어린이, 여성 및 남성을 위한 의류 및 액세서리 등을 앞세운 최신 H&M Move Empower 컬렉션을 선보인다. 동 컬렉션은 윌리엄스버그 매장 외 일부 매장과 온라인에서 구입할 수 있다.

 

이번 매장 컨셉 변화와 함께 2월 22일까지 매장 내 Move Studio 내에서 댄스, 피트니스, 요가 및 필라테스 수업을 진행한다. 쇼핑객은 하루에 한 번 무료 수업을 이용할 수 있다.

 

 

H&M은 지난해 브루클린 기반 브랜드를 전용 공간에 통합할 계획으로 약 196.7평 규모(약 650.3㎡)의 윌리엄스버그 매장을 처음 선보였다. H&M은 올해부터 패션, 예술, 음악 및 커뮤니티 비즈니스를 번갈아 가며 활성화를 시작할 계획이었다. 

 

H&M Americas의 고객 활성화 및 마케팅 책임자인 Linda Li는 “H&M Move는 운동을 자유롭고 재미있게 포용적이며, 스타일리시하게 만드는 것을 목표”라고 강조했다.

 

한편 H&M은 이번 컬렉션 출시와 윌리엄버그 매장 오픈 기간인 지난해 11월 비용 절감 차원에서 1,500명의 직원을 해고했다. 감원 조치로 연간 약 1억8,800만 달러(2,320억6,720만 원)를 절감하게 됐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삼성물산, 여성복 ‘디 애퍼처’ 런칭
1/4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