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상모 대표·백두현 교수, 정헌섬유상 수상

(재)정헌재단, 12월 23일 ‘제43회 정헌섬유산업상’ 시상식
(기술부문) ㈜현대화섬 손상모 대표, 섬유소재 규격화·품질향상 기여
(학술부문) 충남대 유기재료공학과 백두현 교수, 연구개발·섬유공학 발전 이바지

TIN뉴스 | 기사입력 2022/12/23 [16:30]

▲ 제43회 정헌섬유산업상 시상식 <좌측부터> 정헌재단 서민석 이사장(디아이동일 회장), 기술부문 수상자 손상모 ㈜현대화섬 대표이사, 학술부문 수상자 백두현 충남대학교 교수, 정헌재단 이면우 이사     ©TIN뉴스

 

재단법인 정헌재단(이사장 서민석)이 국내 섬유산업 발전에 공헌한 분들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주최하는 ‘제43회 정헌섬유산업상’ 수상자로 손상모 ㈜현대화섬 대표이사와 백두현 충남대학교 유기재료공학과 교수를 선정하고 12월 23일 오전 정헌빌딩(디아이동일㈜ 본사)에서 시상식을 개최했다.

 

기술부문 수상자 손상모 ㈜현대화섬 대표이사는 ㈜현대화섬 설립이후 다품종 소량 생산체제를 구축하고 연구개발 전담부서를 설립해 연평균 200여개 이상의 신제품을 개발하고, 지속적인 R&D를 통한 고부가가치 고급 직물을 개발에 힘써 국내 섬유제품업계의 규격화 및 품질향상에 기여했다.

 

또한 한국섬유마케팅센터(KTC) 이사장, 대구상공회의소 부회장을 역임하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솔선수범하는 등 국내 섬유소재 산업의 발전과 기술 향상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학술부문 수상자 백두현 충남대학교 교수는 고분자 분자구조 및 섬유미세구조 설계를 통한 새로운 섬유고분자재료 연구개발에 전념하여 수백여편의 관련 논문을 국내외 학술지에 발표하고 섬유분야의 세계적인 영문학술지와 국내 학술지의 편집위원장으로 활동하는 등 섬유공학 학문발전에 기여했다.

 

아울러 다수의 산학협력사업, 국책과제 연구, 정부의 기술정책 수립활동 참여 등을 통해 우리나라 소재 및 섬유산업발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정헌섬유산업상은 1980년 시상을 시작해 올해로 43회째를 맞았으며, 시상부문은 기술, 학술, 경영관리, 산업진흥 4개 부문과 특별상으로 되어 있다. 1회부터 43회까지 기술부문 42명, 학술부문 17명, 경영관리부문 14명, 산업진흥부문 7명, 특별상 2명으로 총 82명이 수상했다. 

 

(재)정헌재단은 디아이동일㈜ 설립자인 故 정헌(靜軒) 서정익 선생의 유지를 받들어 1979년 6월 25일 설립된 이후 장학금, 연구비, 문화예술 지원 등 각종 지원금으로 약 60여 억원을 지급했으며, 수혜자는 약 3천여명에 이른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삼성물산, 여성복 ‘디 애퍼처’ 런칭
1/4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