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코드, 코로나19 이후 첫 오프라인

10월 6일부터 8일까지 종로구 ‘도화서길’에서 3일간 진행
글로벌 게임사 ‘블리자드’와 콜라보 패션문화 축제 발돋움
국내외 유력 바이어 초청으로 브랜드와 온-오프 비즈매칭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9/28 [12:11]

▲ ‘2023 S/S 패션코드’가 10월 6일(목)부터 8일(토)까지 3일간 개최된다.  © TIN뉴스

 

‘2023 S/S 패션코드’가 코로나 19 이후 첫 오프라인 행사로 옛 도화서터에 조성된 복합문화공간인 ‘도화서길’에서 오는 10월 6일(목)부터 8일(토)까지 3일간 개최된다.

 

‘패션코드’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보균) 주최,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조현래)과 (사)한국패션디자이너연합회(회장 명유석) 공동주관으로 진행하는 아시아 최대 패션문화 마켓이다.

 

이번 시즌에는 국내외 91개 디자이너 브랜드가 참가하며, 트렌드를 선도하는 국내 디자이너브랜드 외에도 자카르타 패션위크 교류 프로그램으로 참가하는 인도네시아 브랜드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행사 3일 동안 ▲메종니카 ▲세인트이고 ▲시지엔이 ▲프레노서울의 개별 패션쇼를 개최하며, 더불어 ▲아이스가든에이이오공팔 / 페일터콰이즈 ▲더룸 / 케니신런던 ▲노디코마 / 커스텀어스 ▲웨이비니스 / 벤에시 ▲1215 Designers(경기패션창작스튜디오 디자이너)의 연합 패션쇼가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패션문화에 관심 있는 MZ세대와 시민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패션 축제를 위해 ‘게임, 패션이 되다'라는 행사 테마 아래, 글로벌 게임사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와의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인다.

 

▲ 오는 10월 5일 출시 예정인 블리자드의 다중 사용자 1인칭 슈팅 게임 오버워치 2  © TIN뉴스

 

오는 10월 5일 출시 예정인 블리자드의 다중 사용자 1인칭 슈팅 게임 오버워치 2의 캐릭터를 7명의 패션디자이너(▲블라써틴 ▲페노메논시퍼 ▲나인톤 ▲키모우이 ▲방떼 ▲트리플루트 ▲더블라디스튜디오)가 재해석한 새로운 의상을 선보이는 컨셉 패션쇼를 진행한다.

 

이외에도 야외 행사장에는 2,000가지 레트로 아케이드 게임을 즐길 수 있는 휴게공간과 디자이너와 게임 콘텐츠와의 협업 과정을 소개하는 전시 존, 지속가능한 패션콘텐츠 전시, 메타버스 체험관 등 최근 패션업계의 이슈를 반영한 전시공간을 조성, 다양한 형태의 패션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아울러 국내외 유력 바이어를 초청해 참가 브랜드와의 온/오프라인 비즈매칭을 지원하고 동시에 실질적인 계약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행사 전후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등 체계적인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이와 함께 동남아시아 신흥시장 진출에 관심 있는 국내 패션디자이너 브랜드를 위한 라자다 플랫폼 입점을 위한 실무 프로세스 일체도 대행 지원한다.

 

패션코드 3일차에는 패션에 관심 있는 일반인들은 누구든 참여하여 디자이너 패션 브랜드를 체험하고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코드마켓’을 운영하며, 국내 및 중국 소비자를 대상으로 전문 쇼호스트가 진행하는 라이브커머스 판매를 진행한다. 

 

또한, 행사 사후에는 온-오프라인 유통채널과의 연계를 통해, 참가브랜드에게 지속적인 세일즈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외 자세한 정보 및 이벤트는 패션코드 공식 홈페이지(www.fashionkode.com) 및 인스타그램(www.instagram.com/kocca_fashion)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MCM-오버더피치, 리미티드 에디션 론칭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