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구스, 롯데GFR과 韓 진출

온라인 런칭 및 오프라인시장 본격 강화
롯데지에프알, ‘캐나다구스’ 국내 판권 확보 및 유통 확장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9/22 [09:28]

 

‘캐나다구스(Canada Goose)’가 한국 시장에서의 온·오프라인 확장에 나섰다.

롯데쇼핑 자회사인 롯데지에프알㈜이 캐나다구스 국내 판권을 확보함에 따라 캐나다구스는 고객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는 쇼핑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최근 한국 공식 온라인 스토어를 개설함으로써 한국의 온·오프라인 시장을 강화한다. 

 

공식 온라인 스토어에서는 상품과 브랜드 스토리, 캠페인 등 다양한 컨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며, 제품마다 동영상 컨텐츠와 체형에 맞는 사이즈 추천 솔루션을 도입하여, 소비자들이 원하는 핏과 정확한 사이즈를 선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동시에 오프라인에서는 최근 9월에만 8개 점포를 오픈하며 총 9개점을 운영 중이다. 

기존 점포인 롯데백화점 잠실점 에비뉴엘 외에 9월에 새롭게 선보인 점포는 롯데백화점 본점, 인천점, 동탄점, 신세계백화점 본점, 센텀점, 의정부점, 대전 Art & Science점,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 WEST점이다. 

 

또한, 10월까지는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에비뉴엘과 대구점 등을 오픈할 계획이다.

최근 오픈한 신규 매장에서는 남성 및 여성용 파카, 레인웨어, 바람막이, 경량패딩, 프리미엄 니트웨어 및 액세서리 등 다양한 사계절용 제품들을 선보인다. 

 

캐나다구스의 지속 가능한 제품 확대의 일환으로 재활용 나일론을 사용해 만든 ‘사이프레스’(Cypress) 및 ‘크로프턴’(Crofton) 재킷과 조끼가 특히 주목할 만하다. 해당 시리즈는 강풍과 비, 눈을 견딜 수 있도록 립스탑 소재의 초경량 원단으로 제작되었고 볼륨감이 있으면서도 보관이 용이한 디자인으로, 무겁지 않으면서 보온성이 뛰어나 여행에 제격이다.

 

 

한편, ‘캐나다구스’(Canada Goose)는 1957년 캐나다 토론토에서 설립 이래 브랜드 주력 상품인 다운 파카를 캐나다 국내에서 생산하고 있다. 60년 이상 장인의 정밀한 재단 및 봉제 기술을 사용해 왔다. 제품의 디자인은 모든 디테일이 의도적이며 북극의 혹독한 환경을 견딜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캐나다구스는 제품을 통해 ‘이 세상의 추위로부터 사람들을 자유롭게 하라’는 슬로건 아래 겨울이라는 계절의 한계를 넘어 기능성과 패션을 강조한 브랜드를 지향하고 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이주명 모델 발탁
1/5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