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아상역, 유광호 대표이사 선임

2007년 합류…해외영업·구매총괄·전략기획총괄 부사장 역임
“노하우와 풍부한 영업 경험 회사 성장 기여할 것” 선임 배경 밝혀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9/19 [12:29]

 

글로벌세아 그룹(회장 김웅기)의 계열사이자 의류제조기업 세아상역㈜ 유광호(60) 前 부사장이 하정수 대표이사 사장에 이어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됐다.

 

유광호 신임 사장은 경희대학교 영어영문학과 졸업 이후 태창과 ㈜금경, 한솔섬유에 재직하며 수출 업무를 담당했다. 2007년 세아상역에 입사해 해외영업과 구매총괄 부사장, 전략기획 총괄 부사장직을 역임했다.

 

세아상역 관계자는 “약 35년간 의류 제조 업계에 근무하면서 해외영업과 구매, 전략 기획, Compliance & ESG를 총괄해온 노하우와 풍부한 영업 경험을 바탕으로 회사 성장에 많은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해 유광호 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말했다.

 

김성준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이주명 모델 발탁
1/5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