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비스, 글로벌소재 시장 공략

세계 최대 산업용 소재 전시회 獨 ‘테크텍스틸 2022’ 참가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6/21 [11:16]

올해로 5번째…슈퍼섬유·산업용소재

·친환경·고기능성섬유 등 글로벌 마케팅 총력

 

 

㈜휴비스(대표 신유동)는 6월 21일~24일까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산업용 소재 전시회 ‘테크텍스틸 2022(Techtextil 2022)’에 참가해 글로벌 소재 시장 공략에 나섰다.

 

1986년부터 2년 마다 열리고 있는 테크텍스일은 매회 전 세계 60여 개국 1,500여 개 업체가 참가하며, 4만 명 이상 관람객이 방문하는 세계 최대 규모 산업용 소재 전시회로 자리매김했다. 앞서 2021년 전시회가 코로나19로 인해 연기되어 2022년 올해 개최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는 독일의 바스프 (BASF), 오스트리아의 렌징(Lenzing)’, 일본의 도레이(Toray) 등 세계 유수의 소재기업과 다수의 국내외 업체가 참가했다.

 

휴비스는 2013년 첫 참가 이후 5번째로 참가하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슈퍼섬유와 산업용 소재, 친환경/고기능 섬유 등 총 10개의 제품을 선보였다.

 

슈퍼섬유 제품으로는 슈퍼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소재인 폴리페닐렌설파이드(PSF)를 국내 최초 섬유로 개발한 ‘제타원(ZetaOne)’을 선보였다. 2018년 일본 도레이를 넘어 세계 시장 점유율 1위(30%)를 차지했으며, 지난해에는 판매량은 3,700톤으로 전년대비 50% 증가했다. 난연성이 우수해 특수방화복 소재 등으로는 사용되는 ‘메타원(MetaOne)’도 소개됐다.

 

산업용 소재로는 지난해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된 ‘로멜라(Romela)’가 눈길을 끌었다.

로멜라는 저융점 폴리머를 Sheath &Core 형태로 방사하여 만든 신소재다. 가공 시 열처리에 의해 원사 간 쉽게 융착되는 특징이 있어 형태 안정성이 요구되는 커튼, 블라인드 등 인테리어 소재와 수처리 필터, 에어 필터 등 친환경 접착 소재로 사용된다.

 

▲광고판이나 코팅직물, 컨베이어 벨트, 로프 등으로 사용되는 PET 고강력사 ‘트리론(Triron)’ ▲뛰어난 방수력과 방풍력으로 건물 외벽을 보호하는 하우스랩 제품 ‘트리본-랩플러스(Tribon-Wrap Plus)’ ▲토목용 보강제로 사용되는 ‘트리그리드(Trigrid)’ ▲뛰어난 분산성과 형태 안정성으로 펄프의 접착성을 강화하는 역할을 하는 Short-Cut Fiber제품 ‘미니맥스(MiniMax)’ 등 산업용 차별화 소재가 모두 한 자리에 모였다.

 

이외에도 친환경/고기능 섬유로는 ▲일반 폴리에스터에 비해 부드러운 특성을 가지고 있어 기저귀와 생리대 등 위생재 소재로 사용되는 세계일류상품 ‘퓨레버(Purever)’ ▲매립 시 3년 내에 분해되어 사라지는 생분해 폴리에스터 섬유 ‘에코엔(ecoen)’ ▲뛰어난 열전도성과 접촉냉감성으로 여름용 침구 소재로 각광받고 있는 냉감 섬유 ‘듀라론-쿨(Duraron-Cool)’ 등 다양한 제품을 소개하고 글로벌 시장 판로 개척에 나선다. 

 

휴비스 신유동 대표는 “산업용 소재와 친환경, 고기능 제품에 대한 관심과 규제가 높은 유럽 시장에서 휴비스의 뛰어난 품질과 기술력을 소개하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전시회 참가는 코로나 엔데믹 시대를 맞아 기존 고객과의 관계를 더욱 강화하고 신규 고객을 발굴하는 데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삼성물산 비이커, ‘275C’와 협업
1/5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