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호 前 일신방직 명예회장 별세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22호실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1/11 [12:12]

 

김창호(87) 前 일신방직㈜ 명예회장이 2022년 1월 10일 별세했다.

고 김형남 창업주의 장남으로 연세대 상과 졸업 후 부친의 친구인 서정익 회장의 동일방직에 입사해 평사원으로 직장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1961년 일신방직에 입사해 1974년 사장에 취임 후 8년 간 회사를 이끌다 1982년 동생인 김영호 회장에게 대표 자리를 물려주고, 미국으로 건너가 일신방직 미주지사 회장을 맡아 해외 영업 활동에 주력했다. 2001년 명예회장을 끝으로 경영 일선에 물러났다.

 

고인은 김정수 일신방직 사장, 김민수 신동 이사, 딸 김유미씨 등 2남 1녀를 두었다.

 

발 인 : 2022년 1월 12일 오전 9시

빈 소 :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22호실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본 매그넘, 코트와 패딩 장점만 모았다
1/6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