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F, ‘메타버스 패션 브랜드’로 리런칭

수프라, 기존 브랜드 컨셉트+한국의 젊은 서브 컬쳐 융합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1/10 [09:29]

메타버스 플랫폼 통해

디지털 의상 공개 및 新 라이프스타일 창조

 

 

㈜F&F(대표 김창수)가 남부 캘리포니아 스케이트 컬쳐에 뿌리를 둔 프리미엄 스트리트웨어 브랜드 ‘수프라(SUPRA)’를 메타버스 패션 브랜드로 리런칭한다.

 

수프라는 현대적인 디자인과 혁신적인 미학으로 서브 컬쳐를 선도해왔다. 이러한 브랜드의 유산을 이어받아, 한국의 young한 서브 컬쳐를 융합하여 보다 새로운 메타버스 패션브랜드로 재탄생한다.

 

메타버스 플랫폼을 통해 공개될 수프라 디지털 의상들은 가상현실에서도 플렉스(FLEX)를 추구하는 젊은 리더들을 위한 스타일링으로 최적화되어 있으며, 이 의상들은 현실 세계에서도 착용이 가능하다. 이처럼 디지털 경험을 토대로 물리적 경험을 제공하는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창조해 나간다고 밝혔다.

 

22SS 수프라 컬렉션은 새로운 로고와 왕관 심볼을 강조하여 Legacy, K-dance 총두 가지 라인으로 선보이며 1월 말에 오픈 예정인 자사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본 매그넘, 코트와 패딩 장점만 모았다
1/6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