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지I&C, KBS방송단 단복 협찬

도쿄올림픽 중계팀에게 ‘본’ 슈트와 ‘예작’ 셔츠 후원

TIN뉴스 | 기사입력 2021/07/27 [11:16]

 

형지I&C㈜(대표 최혜원)가 KBS 도쿄올림픽 방송단의 성공적인 중계방송을 기원하며, 남성복 브랜드 ‘본(BON)’의 수트와 ‘예작(YEZAC)’의 셔츠를 협찬했다.

 

해설과 아나운서로 구성된 방송단에 협찬 된 의상은 올 봄 새롭게 선보인 뉴 오피스룩 대표 브랜드 본(BON)의 ‘쿨 인디고 네이비 스트레치 썸머 수트’로 네이비와 블루 목사를 사용하여 은은하고 고급스러우며, 밝은 네이비 칼라로 신뢰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통기성이 우수하고 시원한 여름 소재의 여름용 쿨 소재 수트는 뜨거운 날씨 중에도 체온유지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프리미엄 남성셔츠 예작(YEZAC)의 여름용 클래식 셔츠는 얇고 가벼우며 본의 네이비 칼라의 수트와 매칭하여 정갈하고 세련된 느낌을 준다.

 

형지I&C의 사업부 관계자는 “탁월한 통기성과 시원하고 착용감이 좋은 스트레치 소재로 제작된 본(BON)과 예작(YEZAC)의 수트와 셔츠, 타이를 지원하며 무더위 속에서도 생생한 현장을 전달하기 위한 KBS 방송단의 성공적인 중계를 응원한다”고 전했다.

 

또한 “참여한 선수들 모두 스포츠 정신과 가치에 집중하여 좋은 성과를 기대한다”고 협찬 배경을 설명하며, KBS 올림픽 방송단에 협찬과 함께 이번 올림픽에 참여하는 선수들에게도 응원의 메시지를 잊지 않았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코오롱스포츠 ‘플리스’ A부터 Z까지 총망라
1/9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