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텍, 개도국 섬유생산 애로기술지도

ODA사업 일환 인도네시아, 타지키스탄 등 4개 국가 대상 추진

TIN뉴스 | 기사입력 2021/06/14 [11:12]

다이텍-타지키스탄 산업기술부 기술협력 MOU 체결

 

 

다이텍연구원(원장 최진환)은 공적개발원조(ODA)사업의 일환인 산업통상협력개발지원사업의 개도국 생산현장 애로기술지도(TASK)사업을 4개 국가(신남방 2개국, 신북방 2개국)를 대상으로 본격 추진하기로 밝혔다.

 

해당 개도국 생산현장 애로기술지도사업은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4개 국가에 우리나라 섬유산업의 산업화 경험 및 생산애로 기술을 지원하고 동시에 국내 기업의 해외진출을 위해 4개 지원국가와의 판로개척을 연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다이텍연구원의 주관 아래 한국생산기술연구원, 경북테크노파크, 한국섬유수출입협회가 참여해 산업통상자원부와 전담기관인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로부터 50억원의 ODA 예산을 지원받아 오는 2023년까지 3년간 진행하게 된다.

 

또 국내 섬유기업의 분야별(업-미들-다운스트림) 전문가 모집을 통해 구성된 산·학·연 섬유 전문가단이 함께 참여해 4개 지원국가 현지기업의 생산성 향상을 위한 산업현장의 애로점 파악 및 맞춤형 기술지도 프로그램을 설계·지원하고 국내 섬유기업의 해외 시장 판로개척 및 수출 확대를 지원한다.

 

▲ 인도네시아 기술협력 화상회의

 

이를 위해 4개 지원국가의 현지 섬유기업을 직접 방문하여 기업의 생산현장 역량진단을 통한 기술컨설팅, 표준화 지원, 기술세미나, 마케팅지원, 공정설계, 설비개선, 시험분석, 시제품 제작 등 기업별 맞춤형 기술지도뿐만 아니라 국내 섬유기업들의 각 국가시장 진출을 위한 비즈니스 연계 활동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최진환 원장은 “국제협력 사업의 확장을 통한 연구원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고, 본 사업을 통한 각 국가와의 상호간 비즈니스 전략 고도화 추진으로 국내 섬유기업들의 새로운 판로개척에 기여함으로써 양국간 상생 발전 기반을 마련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삼성물산 ‘구호’, 골프웨어 첫 선
1/5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