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제품 전용 공항면세점’ 추진

중소기업유통센터, 연내 인천공항면세점 오픈 목표

TIN뉴스 | 기사입력 2021/04/21 [23:44]

중기벤처부·국토부·관세청과 협업

…코로나19로 위축된 중기에 판로 제공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인천국제공항에 ‘중소기업제품 전용면세점’을 올해 오픈해 직접 운영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그 동안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시티면세점과 에스엠면세점으로부터 3개소를 숍인숍(매장 안에 또 다른 매장을 만들어 상품을 판매하는 새로운 매장)형태로 매장을 운영해 왔으나, 중소·중견 면세사업자 선정 지연과 에스엠면세점의 면세사업 철수로 인해 현재는 매장 운영이 중단된 상태이다.

 

이에 중소기업유통센터와 인천국제공항공사는 기존 중소·중견 사업자가 운영하던 면세사업권을 ‘인천국제공항 중소기업제품 전용 면세점’으로 변경, 사업권을 신설하여 추진하기로 협의했다.

 

새롭게 신설 예정인 ‘중소기업제품 전용면세점’을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직접 운영함으로써 더욱 많은 중기와 소상공인에게 테스트판매 및 홍보기회 등 폭넓은 지원을 제공하고, 디지털 신기술제품이나 아이디어 상품을 모아 체험존을 구성하여 공항 이용객이 자유롭게 이용하게 함으로써 매장 내 많은 고객이 유입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번 ‘중소기업제품 전용면세점’은 중기부, 국토교통부, 관세청 등 부처 간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추진하게 됐으며, 향후에도 협업체계를 강화하여 더 많은 사업성과를 만들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중소기업유통센터 정진수 대표이사는 “금년 내 면세점 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중소기업의 최고 선호도 매장인 공항면세점 직접운영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이 판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히며, “관계 부처 및 기관과의 긴밀한 협조로 면세점 오픈까지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준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리조트룩으로 휴양지를 꿈꾸다
1/5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