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유통
무신사, 협력사 정산대금 610억 조기지급
최대 12일 앞당긴 13일에 조기 지급, 협력사 자금 부담 완화
기사입력: 2020/01/10 [09:24]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무신사(대표 조만호)가 설 명절 연휴를 앞두고 총 610억원 규모의 정산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 무신사는 매년 명절에 앞서 연휴 기간 협력사에 자금 부담 완화를 위해 정산대금 선지급을 실시해왔다.

 

이번 조기 지급 대상은 2,300여개 협력사로, 설연휴 전인 13일 일괄 지급된다. 협력사들은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12일 일찍 대금을 지급 받는다.

 

무신사 관계자는 “이번 조기 지급이 설을 앞두고 자금 수요가 증가하는 협력업체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무신사만이 할 수 있는 협력사 상생 방안을 모색하고 실행해 나가며 파트너십 구축에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무신사는 협력사와의 상생을 위해 다양한 동반 성장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협력사의 성장과 안정적인 사업 운영을 돕기 위한 지원책을 지속 확대하고 있다. 주 단위 선정산 서비스, 금융사 제휴를 통한 상품 개발 등을 통한 경제적 지원은 물론 상품 생산 및 기획, 판매, 유통 등 사업 운영에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이와 함께 패션 산업 활성화를 돕기 위한 다양한 프로젝트도 좋은 성과를 보이고 있다. 패션 특화 공유 오피스 ‘무신사 스튜디오’를 통해 패션 스타트업 및 예비 창업자들을 위한 최적의 업무 환경과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신진 디자이너와 브랜드 발굴 및 육성 오디션 ‘무신사 넥스트 제너레이션’도 순항하고 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구호플러스, 봄의 ‘빛’을 내다
1/4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