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유통
아마존, K뷰티․패션 ‘한류콘텐츠’ 입점 늘린다
국내 기업 판매량 증대 및 브랜드 구축 지원
기사입력: 2018/11/07 [09:29]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아마존 글로벌 셀링(Amazon Global Selling)이 한국 기업들의 글로벌 마켓 플레이스 진출 지원 차원에서 K패션, K뷰티 등 ‘한류 킬러 콘텐츠’ 입점을 늘리겠다고 밝혔다.

 

지난 6일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기자간담회에서 다양한 업종의 셀러 지원, 국내 셀러들의 비즈니스 형태 다각화, 교육 프로그램 확대, 셀러들을 위한 한국어 서비스 등을 제공하기 위한 방안들을 공개했다.

 

한국 아마존 글로벌 셀링 박준모 대표는 “국경 없는 온라인 수출로 대변되는 새로운 교역 시대를 맞아, 아마존 글로벌 셀링의 한국 팀은 제조사, 브랜드 보유 기업, 스타트업 등 여러 국내 셀러들이 기존의 수출 모델에서 벗어나 새로운 글로벌 비즈니스 기회를 탐색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면서 “국내 기업들이 새로운 ‘D2C(Direct to customer)’ 모델을 도입해 온라인을 통해 전 세계 고객들에게 직접 판매하고, 브랜드를 구축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다음과 같은 전략과 향후 계획을 발표했다.

K-Beauty, K-Fashion, K-Pop 분야에서 거둔 큰 성공을 바탕으로, 국내 셀러들의 고유한 제품과 브랜드가 전 세계 고객들에게 인정받을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한국의 ‘뷰티’와 ‘패션’은 아마존 고객들에게 인기가 많은 카테고리이며, 국내 브랜드 보유 기업들은 2018년에 높은 성장세를 기록했다.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셀러들이 아마존에서 브랜드 구축 및 마케팅을 통해 판매량을 증대할 수 있도록, K-Beauty 브랜드 대상 세미나 등을 통해 더 많은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브랜드 보유 기업, 제조사, 무역회사 등 다양한 기업들의 입점과 판매를 돕는다. 브랜드 보유 기업들에게는 아마존 마켓플레이스에 입점해 브랜드를 구축, 강화, 보호할 수 있도록 다양한 도구와 서비스를 제공한다. 제조사들에게는 고품질의 제품을 소비자들에게 직접 판매하는 방식으로 변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무역회사들에게는 제품을 보다 잘 공급받아 양질의 제품을 전 세계 고객들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외부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통해 셀러 교육 프로그램을 확대할 예정이다. 2019년, 한국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지방의 입점 희망 기업들을 위해 보다 많은 도시에 교육 프로그램을 런칭하고, 그들이 새로운 온라인 수출의 시대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국내 셀러들이 미국 아마존뿐만 아니라 유럽과 일본 아마존 등으로 진출하여 마켓플레이스를 확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솔루션과 서비스를 지원한다.

 

국내 셀러들을 위한 한국어 서비스를 개선할 계획이다. 유럽 내 4개국(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스페인)의 셀러 센트럴(Seller central)에 대한 한국어 번역을 제공하고, 한국 셀링 파트너 지원팀이 한국어로 셀러 계정 운영을 지원하며, 국내 셀러들을 위한 교육 자료를 더욱 많이 제공할 예정이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섹시미 돋보여줄 파티룩 언더웨어
1/8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