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캐주얼
버커루, 섹시+시크 청청 ‘시선강탈’
슈퍼레이스챔피언십 개막전 레이싱걸 눈길
기사입력: 2018/04/23 [11:13]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     © TIN뉴스


한세엠케이(주)(대표 김동녕, 김문환)의 오리지날 빈티지 캐주얼 브랜드 버커루(BUCKAROO)가 지난 22일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진행한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에서 레이싱 모델들과 포토타임을 진행했다.

 

버커루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국내 최대 규모의 모터스포츠 대회인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공식 의류 스폰서로 참여하게 됐다. 개막전에서는 ‘서킷의 꽃’이라 불리는 레이싱 모델이 함께하는 포토타임을 진행해 역동적인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현장에서는 많은 관객들이 인산인해를 이뤘다.

 

레이싱 모델들은 버커루만의 오리지널리티와 빈티지한 워싱 느낌을 살린 ‘혜정 데님’ 라인의 데님 셔츠, 팬츠를 착용해 시크하면서도 섹시한 청청패션을 선보였다. 특히, 진한 인디고 컬러감의 데님 셔츠와 청바지로 늘씬한 각선미를 강조했으며, 4인 4색의 매력으로 완벽하게 청청패션을 소화하며 관중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번 개막전으로 시작된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세계자동차연맹(FIA)로부터 국내 유일 '챔피언십' 타이틀 사용을 승인 받은 국내 최대 규모의 모터스포츠 대회로 오는 10월 28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버커루 관계자는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젊고 역동적인 이미지와 버커루의 세련되고 빈티지한 아이덴티티가 만나 서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과 볼거리들로 행사를 풍성하게 채워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버커루는 지난 3월 ‘부카 2018(부산 카 박람회)’의 레이싱 모델 선발대회에도 참가자들의 건강미와 바디 핏을 부각시켜줄 수 있는 의류를 협찬하며 다양한 마케팅을 전개해 눈길을 끌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휠라, 야구장서 이색 창립 27주년 기념
1/8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