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골프·스포츠
송민영, 美여자골프 아마추어 퀸
US 아마선수권 우승, 21년만에 양대 대회 석권
기사입력: 2009/08/14 [09:00]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NEWS
▲     송민영 선수(사진출처 - USGA 홈페이지)© TINNEWS
송민영(20)이 제109회 US여자아마추어골프선수권대회 정상에 올랐다.
 
송민영은 10일 미국 세인트루이스 인근 올드워슨CC(파71)에서 36홀 매치플레이로 열린 결승에서 제니퍼 존슨(17·미국)을 1홀 남기고 3홀 차로 꺾었다.
 
이로써 6월 퍼블릭링크스 챔피언십에서도 우승한 송민영은 미국골프협회가 주관하는 양대 메이저 아마추어 대회를 휩쓸었다.

두 대회를 한 해에 모두 우승한 경우는 1988년 재미교포 펄 신 이후 처음이다.
 
지난해 서던캘리포니아대(USC)에 입학한 그는 올 시즌 눈부신 성적을 앞세워 미국 아마추어 골프의 최강자로 떠올랐다.

송민영은 “대학 대회에서 준우승만 5차례 해 속이 상했는데 하늘을 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캐디를 맡은 아버지의 따뜻한 격려로 자신감을 얻었다는 송민영은 10번홀까지 4홀 차로 뒤지다 11, 12번홀 연속 버디로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18번홀에서 존슨의 3퍼트로 동타를 이룬 송민영은 후반 들어 안정된 쇼트게임과 퍼트를 앞세워 승리를 결정지었다.
 

오석균 기자 demol@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송민영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토뉴스
엄브로 ‘ON & OFF THE PITCH’ 라인 출시
1/9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