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선택과 집중
인터뷰
2020년, 세계 5위 섬유기계수출국 진입
최병기 한국섬유기계협회장, 마케팅·기술개발 절실
기사입력: 2013/06/04 [11:44]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 뉴스
한국섬유기계협회(Korea Textile Machinery Association)는 섬유 기계 산업의 건전한 육성과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1990년 설립됐고, 현재 112개 회원사에 경북 경산 영남대학교 내 둥지를 틀고 있다.

주요사업으로 섬유기계 공업 발전을 위한 조사연구 및 대정부 건의, 자료 수집분석 및 교류, 해외 수출 촉진을 위한 홍보 및 시장개척 활동지원 등이다.

특히 박근혜 대통령의 공약사항으로 5년간 4천억이 투입되는 ‘하이퍼텍스 기계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용역을 통해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예비 타탕성조사 신청 및 경북지역에 부지를 마련, 섬유기계업체, 연구소, 시험평가센터 등을 유치할 계획이다. 이 사업을 통해 장치산업으로써 섬유기계산업의 기반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 최병기 KOTMA 회장     ©TIN 뉴스
-국내 섬유기계산업의 수출입 현황

“2012년 섬유기계 수출은 24억1100만 달러, 수입 4억2800만 달러를 달성해 지난 5년 동안 매년 7% 이상 수출성장을 기록했다. 열처리기, 염색가공기, 편성기, 자수기, 섬유준비기 등이 주요수출품목이고 국내 생산 취약품목인 방적기, 방사기, 레피아 직기 등과 산업용 섬유생산설비가 주요수입품목이다.”

-섬유기계업체의 애로사항과 개선점
“업체의 90%가 중소기업체로 독자적인 해외수출마케팅 능력이 부족하다. 이에 중앙정부, 지방정부로부터 해외전시지원을 받아 해외시장을 개척하고 있는데, 향후 지원범위를 더욱 확대하여 중소기업의 수출경쟁력 향상을 통한 수출증대를 도모해야 한다.
또 기술개발능력 제고를 위한 중소기업지원책으로 한국섬유기계연구원의 주도로 중소업체와 시작품제작, 중기개발사업 등 공동연구를 시행하여 기술력행상을 적극지원하고 있다. 향후 산학연 개발 사업을 확대시켜 기술제품 수출비중을 더욱 증대 시켜야 할 것이다.”

-섬유기계산업의 전망
“세계섬유기계산업을 주도하는 국가는 유럽, 일본 등 선진국들이며, 신기술우위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최근에 들어 우리업계는 선진국에 근접한 기술혁신제품을 개발하고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연구개발 비중을 대폭 늘리고 있다. 국내외 수요변화에 적극 대응하여 해외생산체제를 구축, 합작투자 등을 통해 수출다변화와 해외인지도 향상을 통해 2020년에는 섬유기계수출 30억불을 달성, 세계 5위 섬유기계수출국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대구=장민호 기자 jmhgo@hanmail.net





 

In 2020, South Korea enters the world’s 5th largest export country of textile machinery.


Choi Byong-Ki, the president of Korea Textile Machinery Association, claims the needs of Marketing & Technology development.


Expansion of development industries focusing on Industry-Academic-Research… Increasing export importance of technology products.

 

In 1990, Korea Textile Machinery Association(KOTMA) had been established for well-development of textile machinery industry. Now, the head office is in Yeongnam University, Gyeongsan with 112 company members.

The main businesses of KOTMA are research for textile machinery industry development and government recommendation, collected data analysis and exchange, promotion advertisements of abroad exporting and supports market developing activities and etc.


Especially, they are planning to have a base plan for creating ‘Hypertext Machinery Industry’ which is having 400 billion won inputs for 5 years from Park Geun-Hye, the president of South Korea, commitments. Also they are registering previous validity research, creating land in Gyeongbuk area and creating textile machinery industry, research institutes, evaluation centers etc.


Through this project, we can look forward to arrange a foundation for textile machinery industry as a stand builder.  

 

Import & export of domestic textile machinery industry


“Textile machinery industry exported $2411 billion and imported $428 million in 2012, and achieved more than 7% of export growing rate during last 5 years. The main exporting products are heat treatment machine, dyeing & finishing machinery, combination machine, embroidery machine, textile machine and etc. The main importing items are industrial fiber production facilities which are vulnerable items for domestic production such as spinning machinery, repiah weaving machine and etc.”

 

Difficulties & improvements in textile machinery manufacturers


“90% of textile industries are lack of exporting abroad marketing ability as a small company. At this, industries are pioneering a new oversea market through international exhibition supports from the central government and local government. From now on, supporting range should be increased to improve competitiveness in exports of small companies. Also, the government is supporting actively the collaborative research which is led by Korea Textile Machinery Research Institute for improving the technology development capability of small business. The government should increase the proportion of export technical product by expanding the industry-academic cooperation.”


Textile Machinery Industry Prospect


“The developed country such as Europe and Japan is now leading the world textile technical industries and exporting the product with new superior technology. Recently our industry is highly increasing the proportion of research development for competitiveness improvement and to develop the technical innovative product which is nearly at the level of developed countries. In 2020, we are expecting to be the 5th world best textile machinery exporting country and to achieve 3 billion dollars by exporting textile machines. This goal will be feasible by creating an abroad manufacturing system, joint investment, improving foreign awareness and etc.”

By Jang Min-Ho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한국섬유기계협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토뉴스
Z세대 스쿨룩, 나이·성별 허물다
1/5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