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타고니아, ‘볼더 투게더’ 출시

클라이밍에 최적화, 기능성·디자인·친환경성을 겸비한 클라이밍 팬츠 컬렉션
재생 유기농 인증 순면·리사이클 소재·과불화화합물 사용 배제…환경 피해 최소화

TIN뉴스 | 기사입력 2023/03/17 [12:58]

 

㈜파타고니아코리아(대표 존 페트릭 콜린스)가 클라이밍 팬츠 컬렉션 ‘볼더 투게더(Bolder Together)’를 출시한다.

 

볼더 투게더는 때로는 아름답고, 거친 자연 환경을 존중하며, 개인의 성취와 발전을 달성하는 건강한 스포츠 정신 ‘알피니즘(Alpinism)’에서 영향을 받아 탄생한 제품이다. 재생 유기농 인증 순면,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원단 사용을 통해 환경을 최우선으로 하는 브랜드 철학을 실현함과 동시에, 암벽에서의 자유로운 움직임을 고려해 설계한 디자인을 적용하며 아웃도어 제품으로서 갖춰야 할 기능성까지 모두 충족했다.

 

이번 컬렉션의 주 원단 ‘재생 유기농 인증(Regenerative Organic Certified™) 순면’은 토양의 회복, 동물 복지, 농부의 삶을 개선하기 위해 마련된 세계 최고 수준의 유기농 기준을 통과한 농가에서 생산되었다. 재생 유기농 인증 순면은 일반 유기농 면 재배 과정에서 대비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고 토양이 더 많은 탄소를 흡수해 기후 위기에 도움이 되는 것이 특징으로, 파타고니아는 2020년 첫 재생 유기농 인증 제품을 선보인 이후 지속적으로 관련 제품 생산을 확대하고 있다.

 

이 밖에도, 파타고니아는 해안 지역의 플라스틱 쓰레기를 재생해 만든 ‘오션 플라스틱 방지(Prevented Ocean Plastic™)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원단을 사용하고, 방수 기능을 위해 주로 활용되는 ‘과불화화합물’을 제외한 내구성 발수 처리(PFC-Free DWR) 기술을 적용하는 등 제품 생산 과정 전반에 걸쳐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다.

 

볼더 투게더 컬렉션은 ‘벵가 록 팬츠’, ‘샴부 록 팬츠’, ‘햄피 록 팬츠’ 총 3종으로 출시되며, 모두 공정무역 인증(Fair Trade Certified™)을 받은 공장에서 생산되어 생산 노동자들의 삶과 노동 환경 개선에 기여한다.

 

대표 제품 ‘벵가 록 팬츠’는 재생 유기농 인증 순면(93%)과 스판덱스(7%) 혼방 원단이 사용되어 부드러우면서도 신축성이 뛰어나다. 기존 제품에서 핏과 패턴을 보다 입체적으로 개선하고, 움직임과 마찰이 심한 부분에는 원단을 추가하거나 보강해 활동성을 높였다. 

 

‘샴부 록 팬츠’는 오션 플라스틱 방지 리사이클 폴리에스터(86%)와 스판덱스(14%)의 초경량 합성 원단이 적용되어 장시간 착용에도 가볍고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해, 빠른 움직임을 요구하는 멀티 피치 클라이밍이나 여름철 하이킹에 적합하다. 

 

햄피 록 팬츠 유기농 헴프(53%), 리사이클 폴리에스터(44%), 스판덱스(3%)의 혼방 소재로 구성되어 활동이 많거나 무더운 날씨에도 몸을 시원하고 쾌적하게 유지할 수 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지센, 설인아와 ‘24 SS컬렉션’ 런칭
1/4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