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개연·Robin K·리올라이트컴퍼니 MOU

Reolite™ 향균사 개발, 생산 및 마케팅 계획
“팬데믹 지나 엔데믹 향하는 시기…새로운 시작 도모할 것”

TIN뉴스 | 기사입력 2023/01/31 [14:46]

 

한국섬유개발연구원(원장 호요승, 이하 섬개연)은 1월 30일 연구원 대회의실에서 Robin K.(CEO Billy Kang) 및 ㈜리올라이트컴퍼니(대표 이영진)와 Reolite(리사이클 항균사) 생산 및 연구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연구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인체에 무해한 항균 기능성을 가짐과 동시에 친환경 리사이클 PET 소재인 리올라이트(Reolite™) 원사 제조 핵심기술을 개발한다. ㈜리올라이트컴퍼니는 의류(메디컬, 군복, 스포츠 어패럴), 잡화(마스크, 양말, 수건), 침구(매트리스, 커버, 커튼) 등에 사용되는 원단을 생산하며 Robin K.(로빈케이그룹)에서 완제품의 글로벌 마케팅을 실시한다.

 

한편 Robin K.는 지난 1999년 미국에서 설립되어 패션 브랜드 제조, 유통뿐 아니라 엔터테이먼트, 솔루션, 물류 등을 아우르는 종합 플랫폼 기업으로 매출이 1조 원에 육박한다. 2023년 3월에는 리올라이트 소재에 적용된 항균제에 대한 미국 환경보호국(EPA,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의 승인을 앞두고 있다. 지난 2년간 미 육군을 대상으로 항균 기능의 전투복을 테스트하여 의미 있는 결과를 도출함으로써 미육군에서 감사장을 수여하였으며, EPA 승인 이후 미군복에 적용할 예정이다.

 

㈜리올라이트컴퍼니는 Robin K.가 투자한 한국법인으로 2021년에 설립되어 항균제, 원사, 원단과 의료용품 및 산업용품 등을 생산하고 있다. 특히 한국 특전사를 대상으로 항균 의류 테스트를 완료하여 국내 대학과 논문을 발표하기도 했다.

 

Robin K. Billy Kang 회장은 “지난 2년여 간 한국섬유개발연구원의 도움으로 미국 EPA 승인이라는 결실을 앞두고 있다”라며 “독자 기술로 개발한 친환경·기능성 섬유소재개발을 통해 과거의 영광을 되찾고, 향후 지역 업계와도 친밀하게 협업하여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리올라이트컴퍼니의 이영진 대표는 “일본에서도 따라오기 힘든 기술력으로 이제는 Dupont사 등 미국 시장에 본격 진출할 계획이다. 항균 섬유의 선두자로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국섬유개발연구원 호요승 원장은 “팬데믹을 지나 엔데믹을 향하고 있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협업하는 기업의 성장을 연구원의 목표로 삼아 새로운 시작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오승호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지센, 설인아와 ‘24 SS컬렉션’ 런칭
1/4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