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스텔바작, 한국골프학회와 MOU

최준호 대표, 학회 자문위원 합류…한국 골프 발전 위한 지원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1/20 [08:59]

 

㈜까스텔바작(대표 최준호)이 대한민국 골프산업 발전에 기여코자 1월 20일 한국골프학회(회장 문병량)와 전략적 제휴(MOU)를 체결했다. 이번 제휴를 기점으로 까스텔바작의 최준호 대표이사는 골프브랜드의 수장으로서는 유일하게 한국골프학회 자문위원으로 합류하게 됐다.  

 

학국골프학회는 국내 유일 골프 학술단체로 지난 2016년 한국연구재단 등재지로 선정 된 이후 꾸준히 한국 골프 발전을 위한 활발한 연구 활동을 펼쳐왔다. 회장인 문병량 교수를 필두로 현재 302명의 정회원이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실제로 지난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골프산업 전망’에 대한 연구와 ‘아마추어 골퍼들의 성취목표성향에 따른 심리적 행복감에 미치는 영향’ 등에 대한 논문은 학계와 골퍼들 사이에서 높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 

 

까스텔바작은 이러한 한국골프학회 운영 취지에 뜻을 같이 해, 이번 전략적 제휴를 시작으로 활발한 연구 활동을 위한 지원사격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특히 골프산업의 양적, 질적 성장을 위해 까스텔바작이 시장에서 진행되고 있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과 앞으로의 시장 전망에 대한 다각도의 리서치 활동에 적극 동참한다는 계획이다. 

 

최준호 대표이사는 “국내 골프산업이 반짝 특수를 누리는 것이 아니라, 지속 가능한 성장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체계화된 학술활동이 필요하다 판단해, 이번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게 됐다”며 “한국 골프산업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다면, 앞으로도 어떠한 분야든 기꺼이 힘을 보탤 방침”이라고 전했다.   

 

한편, 까스텔바작은 국내 골프브랜드 육성을 위해 무신사의 투자 자회사인 무신사 파트너스와 합작법인(조인트벤처)을 지난해 말 설립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지이크, 성낙진 작가와 두 번째 콜라보
1/5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