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태선 회장, 2년 연속 지속가능리더 선정

UN SDGs협회 선정, ‘글로벌 지속가능한 사회환경 리더 20인’…국내 유일

TIN뉴스 | 기사입력 2021/08/30 [09:41]

블랙야크, 2년 연속

글로벌 지속가능기업 100 선정

사업과 환경 양립하는

지속가능 경영 리더십, 글로벌 팬데믹 속 방향성 제시

 


㈜비와이엔블랙야크(이하 ‘블랙야크’) 강태선 회장과 블랙야크가 2년 연속 UN SDGs(지속가능발전목표)협회가 선정하는 ‘글로벌 지속가능 리더·기업 100’에 이름을 올렸다.

 

8월 30일 유엔 경제사회이사회 특별협의지위기구인 UN SDGs 협회가 발표한 ‘2021 글로벌 지속가능 리더·기업 100 리스트’에 따르면 강태선 회장은 글로벌 지속가능 기업 리더 중에서도 ‘전 세계 가장 지속가능한 사회 환경 리더 20인’에 선정됐다. 특히 해당 부문에 선정된 국내 리더는 강태선 회장이 유일하며, 이 밖에도 이본 취나드 파타고니아 설립자, 호세 안드레스 월드 센트럴 키친 설립자 등이 포함됐다.

 

또한 블랙야크는 국내 아웃도어 패션 브랜드 중 유일하게 ‘글로벌 지속가능 브랜드 40’ 부문에 선정됐으며, 동일한 부문에 ▲블랑팡(Blancpain) ▲발렌시아가(Balenciaga) ▲아디다스(Adidas) ▲올버즈(Allbirds) ▲코스(COS) ▲이케아(IKEA) 등 세계적인 브랜드들이 포함됐다.

 

이번 리스트는 지난해 유엔 총회가 시작한 9월부터 약 1년간 전 세계 리더 2,000명과 글로벌 기업 3,000곳을 대상으로 10개 기준, 43개 지표를 통해 분석한 내용을 바탕으로 선정됐다.

 

UN SDGs 협회는 “코로나 19 감염병으로 보건, 환경, 사회적으로 많은 도전이 생겨났고, 무엇보다 기후변화, 탄소중립, 플라스틱 저감, 온난화 등 전 지구적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모든 사회가 함께 노력해야 하는 상황이 됐다”며 “이번 리스트는 이러한 상황에서 코로나 위기 및 기후 문제에 대응하며 인류와 지구환경이 나아갈 방향을 제시할 핵심 기업과 브랜드를 선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강태선 회장은 “사업과 환경이 양립하며 모두 지속 가능하게 하려는 블랙야크의 혁신 활동이 다시 한 번 인정받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경제, 사회, 환경적으로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블랙야크가 지속가능 경영 리더십을 다양한 분야로 확장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왁, ‘몬스터즈’와 두 번째 협업
1/5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