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개연·조폐공사, 보안섬유 개발 기술 협력

‘특수물질 적용 보안섬유 개발 기술협력위한 업무협약

TIN뉴스 | 기사입력 2021/04/08 [09:10]

2019~2020년 위·변조 방지용 섬유 시제품 선행 공동 개발

 

 

한국섬유개발연구원(연구개발본부장 복진선, 이하 ‘섬개연’)은 4월 6일 한국조폐공사 기술연구원(원장 유환신, 이하 ‘조폐공사’)과 ‘특수물질 적용 보안섬유 개발’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으로는 ▲보안섬유의 제조 및 양산분야 기술협력 ▲보안섬유의 품질 균일성 확보 및 제직성 개선 기술협력 ▲신규 기능성 소재 발굴 및 방사기술 관련 기술협력 ▲보안섬유 관련 상호 보유 장비 공동 활용 등이다.

 

섬개연은 앞서 2019년과 2020년 한국조폐공사와 특정 파장에 반응하는 미립자성 소재를 섬유에 적용해 위·변조 방지 특성이 발현되는 시제품을 선행 개발한 바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개발기술의 양산과 다양한 분야로의 용도 확대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한국조폐공사 역시 중국산 짝퉁 제품이 국산으로 둔갑해 국내에 유통되는 원산지표시위반행위(라벨갈이) 근절을 위해 섬개연과 선행 개발한 특수물질 적용 보안섬유를 동대문패션타운의 ‘정품 인증 의류라벨 시범사업’으로 진행했으며, 본 사업 추진을 앞두고 있다.

 

복진선 섬개연 연구개발본부장은 “섬유소재 핵심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한국섬유개발연구원이 화폐제조 및 위조방지에 독보적인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조폐공사와의 융합기술 개발을 통해 정품인증을 위한 산업화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구플’이 미리 본 ‘여름’
1/4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