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웨더크트’의 뉴 아웃도어 룩

쇼트~롱까지 스타일 확장…일상복과 어울리도록 디자인

TIN뉴스 | 기사입력 2021/02/17 [15:53]

자체 개발 투습방수 소재 적용

…변덕스러운 봄 날씨에 최적화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이 전개하는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가 더욱 새로워진 ‘웨더코트’를 선보이며 뉴 아웃도어 룩을 제안한다.

 

웨더코트는 코오롱스포츠가 2018년 첫 선을 보인 이후로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 출시하고 있는 시그니처 아우터로, 변화무쌍한 날씨에 알맞게 대응한다는 의미를 담아 웨더코트라는 이름을 붙였다.

 

이번 시즌 웨더코트는 선택의 폭을 넓혔다.

남녀 모두 긴 오버사이즈 야상 점퍼로 한정되던 지난해와 달리 이번 시즌에는 길이와 스타일을 다채롭게 내놨다. 남성용은 짧은 길이의 점퍼스타일을 추가했고, 여성용은 미디움 길이의 점퍼 스타일, 그리고 롱 트렌치코트 스타일, 두 가지로 확장했다.

 

이 두 가지 스타일은 오버사이즈 실루엣을 기본으로 하면서 허리끈으로 조절할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또 점퍼 스타일은 등판에 패커블 주머니가 있어서 입지 않을 때는 간단하게 접어서 휴대도 가능하다. 이 같은 스타일 확장은 점점 다양해지는 아웃도어 활동에 발맞춘 디자인으로, 경량다운 베스트나 후드 스웻셔츠 등과 짝 지으면 도심에서도 부담 없이 입을 수 있다.

 

또 디자인과 함께 기능도 업그레이드 됐다.

이번 시즌 웨더코트는 코오롱스포츠가 자체 개발한 3L(레이어) 투습방수/발수 소재를 사용했다. 가벼운 비와 바람을 막아주는 것은 물론, 여느 레인코트와 달리 쾌적함까지 더했다. 모든 봉제 부위는 심실링(봉제 라인을 방수테이프로 한 번 더 처리하여 봉제선으로 물이 스며드는 것을 방지한다) 기법을 적용하여 방수 기능을 더했다.

 

코오롱스포츠 박성철 브랜드 매니저는 “일교차가 큰 날씨 변화에 황사, 미세먼지 등 일상생활 환경도 척박해지는 가운데 웨더코트는 이러한 환경변화에 대한 대안을 콘셉트로 선보이는 상품”이라고 소개하면서, “이번 시즌에는 활용성을 강조하기 위해 다양한 스타일로의 접목을 시도했다”고 전했다.

 

한편, 코오롱스포츠는 오는 2월 18일부터 코오롱몰(www.kolonmall.com)과 코오롱스포츠 공식홈페이지(www.kolonsport.com)에서 웨더코트 출시 기념 기획전을 진행할 예정이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박신혜의 까스텔바작 봄 필드룩
1/5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