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상반기 강타한 패션 트렌드 ‘웰컴’
‘웰니스+Comfort’, 건강과 편안하고 실용성 추구
기사입력: 2020/07/27 [11:53]  최종편집: TIN 뉴스 이 기사 후원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깔끔한 캔버스화 및 뮬(블로퍼) 스타일 강세

레트로 트랜드 맞물려 버킷햇∙조거팬츠 수요 증가

   

▲ 2020년 무신사 상반기 패션 아이템  © TIN뉴스

 

온라인 패션 스토어 무신사(store.musinsa.com)가 2020년 상반기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패션 키워드를 공개했다.  

 

올 상반기 기준(1월 1일~6월 30일) 무신사 스토어 판매량 및 랭킹을 분석한 결과, 개인 청결∙면역력 등을 중시하는 건강한 라이프스타일(wellness)과 편안하고(comfort) 실용적인 패션이 접목된 이른바 ‘웰컴(wellness + comfort)’ 트렌드가 두드러졌다. 

 

먼저 레깅스와 운동복 등 스포츠 의류의 증가율이 눈에 띄었다. 올 상반기 거래량 기준 흡습∙속건이 우수한 기능성 상의와 하의 품목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00%, 500% 이상 증가했다. 이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해 홈트레이닝이나 등산 등 언택트 방식으로 건강한 생활을 즐기려는 소비자가 늘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동시에 커버낫 ‘코듀라 스몰 크로스백’, 드로우핏 ‘멀티 스트랩 미니백’ 등 운동이나 외출할 때 소지품을 가볍게 수납할 수 있는 미니 크로스백도 인기를 얻었다. 안전한 일상을 위한 필수품으로 자리를 잡은 마스크 또한 눈에 띄게 증가했다. 

 

재택근무, 원격 교육 등 활동 반경에 제약이 따르게 되자 원마일웨어 패션의 대표 상품으로 라운지웨어·홈웨어(281%), 슬리퍼(262%) 등의 판매량도 증가했다.

 

여기에 몇 해 동안 이어지고 있는 레트로 트렌드도 맞물리면서 버킷햇과 조거 팬츠 수요도 계속 증가 추세다. 통이 넓은 와이드 팬츠, 배기팬츠와 함께 조거 팬츠도 인기 반열에 올랐다. 또한 버킷햇은 전년 동기 대비 200% 판매량이 증가했다. 

 

편한 캐주얼룩은 물론 클래식한 재킷과 슬랙스에 함께 연출하면 세련된 멋을 낼 수 있는 등 어느 아이템과도 잘 어울린다는 점에서 인기를 끈 것으로 분석했다.

 

더불어 심플한 이지웨어에 매치하기 좋은 무채색 캔버스 스니커즈도 꾸준히 반응이 좋았다. 스니커즈 디자인에 뒤축이 뚫려 신고 벗기 편한 뮬 스니커즈도 활용도가 높아 주목 받았다. 

 

무신사 랭킹 상위권에 빠지지 않고 오른 대표 상품으로는 컨버스 ‘척 테일러’, ‘원스타 한별’, 아디다스 ‘독일군 스니커즈’, 반스 ‘올드스쿨 뮬’, 휠라 ‘꼬모 뮬’이 꼽혔다. 

 

무신사는 올해 상반기 트렌드로 떠오른 패션 상품을 최대 80% 할인 판매하는 ‘써머 파이널 세일’을 내달 23일까지 실시한다. 이번 기획전을 통해 아디다스, 커버낫, 엘엠씨, 키르시, 스컬프터 등 무신사와 우신사 인기 브랜드 아이템을 특가로 만나볼 수 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알렉산더맥퀸 앰베서더 전지현 첫 행보
1/6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