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까스텔바작, 하반기 ‘파트너프로’ 찾는다
KPGA공식스폰서로 의류, 스페셜 쿠폰 등 혜택 제공
기사입력: 2020/06/18 [16:44]  최종편집: TIN 뉴스 이 기사 후원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KPGA 공식 스폰서이자 프랑스 오리진 골프웨어 브랜드 까스텔바작 © TIN뉴스

 

브랜드 홍보와 제품 개발 참여 등 다양한 활동 전개

 

KPGA 공식 스폰서이자 프랑스 오리진 골프웨어 브랜드 까스텔바작이 KPGA(한국프로골프협회) 소속 프로들을 대상으로 ‘까스텔바작 파트너프로’를 모집한다고 18일 발표했다.

 

선발된 파트너프로들은 까스텔바작 브랜드 공식 엠베서더 역할을 하며 세미나 참석 및 까스텔바작 골프 행사 지원과 같은 다양한 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다.

 

활동기간 중 해당 선발 지역에서 개최되는 골프 행사 등에서 까스텔바작 공식 파트너 프로로 활동할 수 있는 자격이 부여되며, SNS를 통해 이러한 활동을 더욱 폭넓게 전개하는 역할도 담당한다.

 

또 프로 선수로서 제품에 대한 전문적 의견을 제시하고, 까스텔바작은 상품 개발 단계에서 이를 반영하는 등 퍼포먼스 라인의 전문성 강화에도 기여하게 된다.

 

까스텔바작 파트너프로로 선정되면 KPGA와 까스텔바작에서 인증하는 증명서를 발급하며, 200만 원 상당의 까스텔바작 의류 등 패키지 제공과 함께 일반회원에게도 양도할 수 있는 스페셜 쿠폰을 제공한다. 우수한 활동을 펼친 파트너 프로에게는 별도의 연말 인센티브 시상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혜택이 부여된다.

 

까스텔바작 관계자는 “대한민국 골프 산업의 발전을 위해 KPGA 공식스폰서로 후원을 이어가고 있으며, 협회 및 남자 골프 선수들과의 소통을 통해 골프웨어 브랜드로서 진정성과 전문성을 강화하고자 한다”면서 이번 모집의 취지를 밝혔다.

 

또 “프랑스 오리진 골프웨어 브랜드를 대표한다는 자부심을 갖고 전국 각지에서 까스텔바작의 엠베서더 역할을 해 줄 프로들과 파트너가 되어 함께 펼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2020 하반기까지 약 6개월간 활동할 ‘까스텔바작 파트너 프로’는 6월 28일(일)까지 모집하며, KPGA 홈페이지 내 지원서를 작성하여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KPGA에 등록된 자격을 유지하고 있는 회원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SNS활동 및 연습장을 운영하거나 헤드프로인 경우 심사에서 우대 자격이 부여된다.(모집 문의: 02-3498-0479)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KPGA 공식 스폰서 프랑스 오리진 골프웨어 브랜드 까스텔바작이 하반기 ‘파트너프로’ 찾는다.  © TIN뉴스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코치, 스포티한 Pre Fall 컬렉션 공개
1/8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