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에스모드 서울, 2021학년도 신입생 모집
6월 26일부터 오픈캠퍼스 시작, 내년 2월까지 총 5회 진행… 1일부터 접수
기사입력: 2020/06/01 [14:03]  최종편집: TIN 뉴스 이 기사 후원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글로벌 패션스쿨 에스모드 서울(교장 홍인수)이 2021학년도 신입생 모집을 위한 오픈캠퍼스를 오는 6월 26일에 개최한다.

 

에스모드 서울 오픈캠퍼스는 에스모드 서울에 대해 자세히 알아볼 수 있는 입학가이드 프로그램이자 패션디자인 분야로의 진로를 탐색할 수 있는 자리로, 교과과정 설명, 교수진 소개, 재학생․졸업생의 체험담 발표와 함께 학년별 작품을 감상하고 교실을 탐방하는 시간으로 구성된다.

 

6월 26일에 열리는 1회 오픈캠퍼스를 시작으로 2021년 2월까지 총 5회에 걸쳐 진행되며, 입학을 희망한다면 반드시 1회를 참석해야 한다. 또 현직 교수와 1대1 상담도 할 수 있으며, 학생, 학부모 동반참석이 가능하다.

 

2021학년도 신입학을 계획하는 이는 물론 패션디자인 커리큘럼이 궁금하거나, 패션 유학을 고려하는 사람, 에스모드 서울이 궁금한 사람 등 모두 참가가 가능하며. 특히 패션디자이너를 꿈꾼다면 주목해야 할 필요가 있다.

 

한편, 매회 오픈캠퍼스 시작 전에는 ‘진로체험수업’이 무료로 열린다. 진로체험수업은 패션디자인이 무엇인지, 패션디자이너는 어떠한 일을 하는지, 패션과 관련된 직업은 무엇인지 등을 알아볼 수 있는 미니특강이다.

 

에스모드 서울 스틸리즘 교수가 담당하며 패션과 관련된 다양한 작업을 하기도 한다. 연령, 성별, 전공에 상관없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지만 선착순으로 25명만 모집한다.

 

다만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생활 속 거리두기에 따라, 오픈캠퍼스와 진로체험수업 모두 사전 예약신청을 받는다. 오픈캠퍼스는 에스모드 서울 홈페이지(www.esmod.co.kr) 신청 폼을 통해, 진로체험수업은 전화 혹은 카카오톡 채널로 사전 예약신청 하면 된다. 모두 6월 1일(월)부터 접수 가능하다.

 

프로그램은 조를 나누어 진행될 예정이며, 모든 참석자는 마스크를 의무적으로 착용하여야 한다. 입장 전 발열체크, 손 소독, 방명록 작성의 절차까지 모두 거쳐야 프로그램 참석이 가능하다.

 

전 세계 13개국 20개교의 국제적 네트워크를 자랑하는 에스모드 서울은, 유학을 가지 않고도 국내에서 글로벌 패션교육이 가능한 패션전문 교육기관이다.

 

본교인 에스모드 파리와 동일한 커리큘럼으로 패션디자인과 패턴디자인을 병행하여 가르친다. 에스모드 서울은 1989년에 설립된 이래 2,300여명의 졸업생을 배출했으며, 졸업생들은 의상디자이너, 소재디자이너, 패터너, MD, 코디네이터, 패션에디터 등 국내외 패션계 다방면에 진출하여 우수한 졸업생 네트워크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에스모드 서울은 2017년부터 ‘학점은행제’를 도입해 이수 학점에 따라 교육부에서 발급하는 패션학사 학위 취득도 가능하다. 현재 에스모드 서울은 3년제 ‘정규과정’과 1,2학년 과정을 1년 만에 이수하고 3학년으로 진급 가능한 ‘인텐시브 과정’을 운영 중이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 에스모드 서울이 2021학년도 신입생 모집을 위한 오픈캠퍼스를 오는 6월 26일에 개최한다.  © TIN뉴스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코치, 스포티한 Pre Fall 컬렉션 공개
1/8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