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삼성물산 ‘아미’, 현대본점 단독 매장 오픈
14.5평 규모의 남성 매장…친근하고 편안한 공간 구성
기사입력: 2020/05/19 [20:32]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프랑스 디자이너 브랜드 ‘아미(Ami)’가 서울 강남구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4층에 남성복 매장을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에 위치한 아미 남성 단독 매장은 48㎡(약 14.5평) 규모이다.

파리 기반의 건축/디자인 스튜디오 ‘케이오(KO)’가 디자인한 글로벌 리테일 콘셉트를 적용했다. 전체적인 우드 톤을 바탕으로 바닥과 가구에 오크(oak, 참나무) 소재와 기하학적 패턴을 적용해 아미만의 친근하고 편안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또 매장 중앙의 아미를 대표하는 하트 로고에 골드 컬러를 입혀 독특한 느낌도 더했다.

 

아미 매장은 2020년 봄/여름 시즌 컬렉션 뿐 아니라, 가장 최신의 ‘2020년 프리폴(Pre-Fall) 컬렉션도 선보인다. 하트 로고 티셔츠/셔츠 등 베스트셀러 ‘하트 컬렉션’부터 세련되고 깔끔한 디자인과 핏의 팬츠/쇼츠, 가죽 가방, 야구 모자까지 다양하게 구성된다.

 

특히 이번 시즌에는 기존 레드/블랙 컬러의 하트 패치 외에 선으로 연결된 하트 자수 로고를 적용한 상품이 처음 출시됐다. 하트 자수 로고는 좀 더 심플한 느낌을 줘 출시되자마자 인기 아이템에 오를 정도로 소비자 반응이 좋다.

 

‘레더백 컬렉션’도 처음 선보였다. 아미의 레더백은 견고한 소가죽 소재로 제작됐으며, 금속 하트 로고로 포인트를 줬다. 미니 아코디언백, 스몰 박스백 두 스타일로 구성되고 크로스, 클러치나 벨트백으로 활용 가능하다.

 

아미는 현재 전 세계적으로 플래그십 스토어, 주요 편집숍/백화점 등 350여 곳에서 전개 중이며, 지난해에는 여성복 라인도 론칭하면서 브랜드를 확장해 나가고 있다.

 

국내에서는 10 꼬르소 꼬모 서울 청담점/에비뉴엘점 및 갤러리아백화점 압구정점,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삼성물산 패션부문 통합 온라인몰 SSF샵(www.ssfshop.com)에서 판매 되고 있다.

 

송애다 10 꼬르소 꼬모 팀장은 “아미는 파리지앵 감성을 담아 일상에서 즐길 수 있는 친구 같이 편안한 아이템으로 모든 세대들로부터 사랑받고 있다”며, “아미의 DNA를 구현한 단독 매장을 통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친근하고 유쾌한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아미는 디올, 지방시의 디자이너를 역임한 프랑스 출신 남성복 디자이너 알렉상드르 마티우시(Alexandre Mattiussi)가 2011년 설립한 브랜드이다.

 

도시 ‘파리’에서 영감을 받고 누구나 입을 수 있는 컬렉션을 선보인다는 목표 하에 매 시즌 팬 층을 두텁게 다져왔다. 캐주얼과 시크함의 경계를 허물며, 브랜드 이름의 의미인 ‘친구’ 답게 친근하고 위트 있는 컬렉션을 선보인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멜로 퀸 ‘문가영’의 JJ JIGOTT 여름 화보
1/5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