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섬유종합
화섬
조현준 회장 “섬유 메카 부활 함께 하자”
대구 100여개 고객사 초청 신년하례식서 상생 다짐
기사입력: 2020/01/09 [10:50]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효성티앤씨㈜(대표 김용섭)가 섬유산업의 메카인 대구 섬유업계 대표들을 초청해 신년하례식을 가졌다. 효성티앤씨는 지난 8일 대구 그랜드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2020년 대구 신년하례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효성티앤씨 김용섭 대표이사, 이천규 나이론폴리에스터PU장, 폴리에스터 원사 업체 51곳, 나일론 원사 업체 30곳, 스판덱스 원사 업체 15곳 등 100여 곳이 참석했다.

 

효성티앤씨는 2000년부터 20년째 신년 초 대구 지역 고객사들을 초청해 신년하례식을 열고 신소재 개발과 출시된 신제품 등 시장 정보 교환과 친목을 다져왔다. 

 

올해는 트렌드 세미나를 개최, 효성티앤씨 섬유마케팅팀과 패션디자인팀이 새로운 원단과 최신 트렌드를 설명하고, 고객사들의 질의를 받는 시간도 가졌다.

 

대구는 1970~80년대 대한민국의 반도체였던 섬유패션산업 부흥을 이끈 곳으로 많은 원사, 원단 공장들이 위치해 있었다. 대부분의 고객사들은 효성과 30년 이상 협업해왔기 때문에 신년회를 매년 대구에서 개최하고 있다.

 

효성 조현준 회장은 2020년 신년사에서 VOC(Voice of Customer)를 강조하면서 “고객이 우리 곁에 있기 때문에 우리가 존재할 수 있음을 잊지 말라”며 “고객의 목소리를 나침반으로 삼아야 생존의 길을 찾을 수 있다”고 당부했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포토뉴스
좋은사람들, 애슬레저 브랜드 런칭
1/7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