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피혁·잡화
구찌, 북아시아 총괄 회장 카림 페투스 선임
2008년부터 루이비통 코리아서 유통·상품 디렉터 근무
기사입력: 2019/12/23 [13:35]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이탈리아 브랜드 구찌(Gucci)는 2020년 1월 1일 자로 구찌 북아시아의 총괄 회장(North Asia President)으로 現 구찌 북동아시아 총괄 회장(North East Asia President)인 카림 페투스(Karim Fettous)회장을 임명한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는 한국 명품 시장의 규모가 해마다 성장하고, 명품 시장에서 중국, 홍콩, 한국 등 소비자의 영향력이 커지고 있는 것과 관련, 북아시아 지역 내 구찌의 지속적인 성장 전략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카림 페투스 회장은 25여 년간 국내외 럭셔리 패션 업계에 종사한 전문가로, 현재까지 한국과 일본 시장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온 성과를 인정받아, 한국, 일본을 포함해 중국, 홍콩, 대만 지역까지 영역을 넓혀 북아시아 비즈니스 전체를 총괄하게 됐다.

 

카림 페투스 회장은 2014년 구찌 코리아의 사장으로 구찌에 합류했으며, 2017년부터 구찌의 북동 아시아 회장을 역임하며 한국 및 일본 지역을 총괄해 왔다.

 

구찌에 합류하기 전 카림 회장은 루이비통 중앙 유럽지역 총괄 담당을 역임하고, 2008년부터 4년간 루이비통 코리아에서 유통 및 상품 디렉터로도 근무한 바 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Z세대 스쿨룩, 나이·성별 허물다
1/5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