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남·여성복
프로젝트M, 가을맞이 ‘셋업 수트’ 출시
캐주얼 무드·합리적인 가격대…사회초년생·신입사원 타깃
기사입력: 2019/09/09 [15:24]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에이션패션(대표 염태순)의 리파인드 캐주얼 브랜드 ‘프로젝트M’에서 가을 시즌을 맞아 재킷과 팬츠로 구성된 남성 셋업 수트를 선보인다.

 

셋업 수트는 기존 수트의 무겁고 중후한 느낌이 아닌 캐주얼한 무드와 10만원 후반대의 합리적인 가격대로 사회 초년생 및 신입 사원도 부담 없이 착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2019 F/W 시즌 셋업 수트는 3가지 스타일로 구성됐으며, 프로젝트M은 다음 시즌부터는 본격적으로 셋업 스타일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셋업 수트는 이너로 셔츠나 스웨터를 착용하면 세련되면서도 클래식한 포멀룩을 완성할 수 있으며, 캐주얼한 티셔츠나 스니커즈와 매치하면 편안하면서도 트렌디한 데일리룩을 연출할 수 있다. 또 데님 팬츠에 재킷을 걸치거나, 수트 팬츠에 베이직한 티셔츠를 착용하는 등 재킷과 팬츠를 각각 활용하여 다양한 믹스 매치룩을 연출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프로젝트M의 마케팅 담당자는 “이번 F/W 시즌 컬러 트렌드는 다른 때보다 자연에서 나오는 색들이 강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프로젝트M의 셋업 수트는 어스 톤(Earth tone)의 베이지, 브라운, 카키와 페일톤의 블루, 핑크 등 다채로운 아이템들과 스타일링하여 다양한 변화를 시도해볼 수 있다”며, “최근 개성과 스타일을 중요시하는 밀레니얼 세대를 위해 격식을 갖추면서도 캐주얼하고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는 프로젝트M의 셋업 수트는 세트 착용뿐만 아니라 재킷과 팬츠 각각 다른 아이템과 레이어드하여 스타일링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고 실용적이다”라고 전했다.

 

프로젝트M은 셋업 수트를 활용해 면접, 일상생활, 결혼식 등 상황에 따라 TPO에 맞는 다양한 스타일링 팁을 제안하는 콘셉트의 ‘다다스튜디오’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은 다다스튜디오 플랫폼(유튜브·페이스북·인스타그램·카카오TV)과 프로젝트M SNS 채널(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톡)에서 만나볼 수 있다.

 

프로젝트M의 셋업 수트는 전국 오프라인 매장 및 자사 몰에서 판매하고 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준지와 캐나다구스의 만남 그 이후
1/5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