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피혁·잡화
그리티, 홈쇼핑 방송 3회 만에 28억 매출
퓨어 컴포트, 첫 방송 1만1406건 주문 기록
기사입력: 2019/08/01 [09:46]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그리티(대표 문영우, 舊 엠코르셋)의 코튼 보정 언더웨어 브랜드 ‘저스트 마이 사이즈’(Just My Size)’가 신제품 ‘퓨어 컴포트’로 홈쇼핑 방송 3회 만에 매출 28억원(주문 소비자가 기준)을 달성했다.

 

그리티는 7월 18일 롯데홈쇼핑 생방송을 통해 냉감 언더웨어 ‘퓨어 컴포트’를 새롭게 선보이며 첫 방송에서만 1만1,460건에 이르는 주문량을 기록한 바 있다. 이는 방송 목표 대비 125%를 웃도는 수치로, 무덥고 습한 날씨에 최적화된 여름 전용 언더웨어 ‘퓨어 컴포트’에 대한 소비자 관심을 짐작할 수 있는 부분이다.

 

25일과 29일 재방송에서도 꾸준한 성원이 계속됐고, 각각 9,286세트와 7,937세트의 판매고를 올려 방송 3회 만에 총 2만8천 세트 판매 기록을 세웠다.

 

저스트 마이 사이즈의 ‘퓨어 컴포트’는 프리미엄 수피마 원단의 강점은 그대로 살리고 설계와 디자인 등을 새롭게 적용해 무덥고 습한 여름철에 최적화된 여름 언더웨어다. 최고급 면 수피마 코튼과 흡한속건의 기능성 소재 아쿠아 템프가 결합된 하이브리드 프리컷팅(Free Cutting) 원단을 뒷면 전체에 적용해 압박 없이 편안하고 매끈한 착용감을 제공해 준다.

 

특히 이번 제품은 볼륨은 자연스럽게 살려주면서도 가슴골에 맺히는 땀으로 인한 불쾌감은 방지하고, 동시에 바람이 통하는 시스루 밴드로 쾌적함을 높였다.

 

캐미 탑 스타일의 브라 디자인으로 어깨 압박이 없으며 봉제선∙후크 등을 없앤 것 또한 인기 요인으로 꼽힌다. 얇은 겉옷과 비치는 소재를 주로 입는 여름철 특성을 반영한 것. 저스트 마이 사이즈는 3회에 걸쳐 진행된 이번 방송을 통해 여름철 청량감을 배가 시켜줄 ‘스파클 민트’ 컬러를 비롯해 ‘프레쉬 화이트’, ‘쿨 베이지’, ‘아이스 블랙’의 4종 구성을 특가 패키지로 선보이며 뜨거운 소비자 반응을 얻었다.

 

그리티 사업본부장 장성민 상무는 “저스트 마이 사이즈의 ‘퓨어 컴포트’는 무덥고 습한 여름, 여성들이 압박과 불쾌감에서 해방될 수 있도록 맞춤형으로 제작된 리미티드 에디션 언더웨어”라며 “불쾌지수가 높아지는 장마철, 쾌적함을 원하는 소비자 니즈에 꼭 맞는 제품을 기획해 경제적인 가격으로 출시한 것이 적중해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낸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젝시믹스, 쫀쫀함과 편안함 업그레이드
1/7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