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서울패션위크
2019 F/W 서울패션위크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김상민)
기사입력: 2019/04/12 [11:43]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KYE
카이(KYE)는 디자이너 계한희의 이름에서 유래된 것으로, 패션을 유행에 민감한 시크한 멋의 추구 보다는 패션의 위트, 유머와 즐김(fun)을 강조 하는 브랜드로, 주요 타겟 고객층은 패션을 즐기는 여유가 있는 고객층이며, 해외 및 국내의 고객을 겨냥 하고 있다.

 

따라서 카이(KYE)의 경쟁력은 국내 출신 디자이너로서 아직은 많이 시도하지 않고 있는, 컨템포러리 하면서도 펑키한 스타일과 디자이너 계한희만이 보여줄 수 있는 독특한 스타일링이 결합된 브랜드이며 특히, 작품은 예술적인 모티브를 상업적인 제품으로 풀어내는 탁월한 능력에 있다는 평판을 받고 있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 2019 F/W Seoul Fashion Week - KYE backstage photo by MINEPLIQUE     © TIN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젝시믹스, 쫀쫀함과 편안함 업그레이드
1/7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