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염색/염료
염색
㈜웰퍼스트, Kornit ‘ALLEGRO’ 도입
최고 200㎡/hr 생산… 특허 고착제 사용 전후처리 불필요
기사입력: 2019/01/22 [14:34]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 ㈜웰퍼스트가 Kornit Digital(코닛)社의 롤투롤 장비인 ‘Allegro’를 1월 중 도입한다.     © TIN뉴스

 

모든 원단에 적용 가능한 친환경 잉크 사용… 경제성 탁월

물 없는 나염(DTP) 구현하는 유일한 ONE-STEP 솔루션

 

㈜웰퍼스트(대표 박승환)가 Kornit Digital(코닛)社의 롤투롤(Roll to Roll) 장비인 ‘Allegro’를 1월 중 도입하고 디지털 텍스타일 프린팅(DTP) 솔루션 분야의 선두주자로 발돋움한다.

 

2003년 설립된 코닛社는 미국, 아시아 태평양 및 유럽에 지사를 두며 전 세계 100여 개국의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DTP 솔루션 분야의 글로벌 기업으로 DTP 프린터의 최고급 럭셔리 브랜드로 통하고 있다. 

 

 

코닛社의 대표 아이템 ‘Allegro’는 시간당 최고 200㎡/hr를 자랑하며 전후처리 공정 없이 단 6분 만에 이미지 파일에서 디지털 프린팅 날염까지 완성시키는 ONE-STEP 솔루션을 제공해 세계적으로 가장 빠르고 효율적이며 성능이 우수한 피그먼트 프린터로 평가받고 있다.

 

면, 실크, 나일론, 폴리에스터 등 원단의 종류에 구애 받지 않아 패셔너블 아이템, 수영복, 홈텍스타일 등 다양한 제품에 적합하며, 특히 코닛社만의 특허 고착제(FOF)를 사용해 수세 및 스팀 등 전후처리 공정이 불필요하고 친환경 잉크의 사용으로 화학적 처리나 오염물질 제거에서도 자유롭다. 

 

최소의 인원과 공간만으로 생산 공정 구성이 가능하고, 안료잉크로 구현할 수 있는 가장 넓은 폭의 칼라 색상 구현과 모든 원단에 적용이 가능한 잉크를 사용하는 등 경제적인 측면에서도 탁월하다.

 

또한 판매뿐만 아니라 한 차원 높은 고객 서비스를 위해 ㈜웰퍼스트 엔지니어들이 직접 이스라엘에 있는 코닛社의 본사를 찾아 3주간 정규 서비스 교육을 수료하는 등 확실한 AS망을 갖추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웰퍼스트를 찾은 세계적인 디지털 텍스타일 프린팅 기업 Kornit의 CEO Mr. Gabi © TIN뉴스

 

㈜웰퍼스트는 1998년 설립된 전사 솔루션의 선두주자로 2017년 코닛社의 한국 대리점으로 선정되어 DTG(Digital to Garment) 분야 및 ‘물 없는 나염’ 구현을 위한 다이렉트 프린팅 사업에 본격적으로 진출했다.

 

최근 물 없는 나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Allegro에 대한 문의가 많이 들어오고, 실제 구매를 적극적으로 검토 중에 있다. 이에 Allegro 도입을 발 빠르게 결정하고 강남 수서에서 동대문 장안동으로 사무실을 확장 이전하고 세팅을 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국내외 DTP 관련 전시회에 참가하는 등 활발한 홍보 영업 활동을 이어가며 지난해 전년대비 약 250% 이상의 매출 성장세를 이룩한데 이어 2019년에도 지속적인 성장세 유지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2018년 코닛社의 Kick Off Meeting에서 2017년 최우수 performance상을 수상하기도 하였으며 2018년 3월 당시 한국을 방한한 코닛社의 CEO Mr. Gabi로부터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 받기도 했다.

 

▲ 2019 Kick Off Meeting에 참가한 ㈜웰퍼스트 박승환 대표(사진 좌측)와 김진수 이사     © TIN뉴스

 

올해도 1월 9일부터 11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열린 코닛社의 아시아지역 Kick Off Meeting에 참가하는 등 글로벌 DTP 기업으로서의 도약을 위한 파트너쉽 강화에도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웰퍼스트의 김진수 이사는 “Allegro의 데모 시연을 통해 피그먼트가 미래 나염의 대세임을 알리고 소량 주문이 필요한 고객들을 만족시키기 위해 과감한 투자를 결정했다”며 “나염 업계의 숙원사업인 실질적인 ‘물이 필요 없는 나염’을 구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선미-정가람 매력발산 버커루 진 화보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