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캐주얼
버커루-오피움 ‘패션이 타투를 만나다’
타투기법 활용해 브랜드 아이덴티티 재해석
기사입력: 2018/10/26 [15:38]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한세엠케이㈜(대표 김동녕‧김문환)의 오리지널 빈티지 캐주얼 브랜드 ‘버커루’는 타투 스튜디오 ‘오피움(OPIUM)’과 콜라보레이션을 진행, 빈티지 감성이 시선을 사로잡는 ‘타투 티셔츠’ 5종을 첫 출시했다.

 

한세엠케이는 기존 브랜드 이미지를 보다 강렬하고 효과적으로 전달코자 오피움과 손을 잡았다. 오피움 소속 타투이스트인 미자, 문석환, 그레이코드(GRAYCODE), 미래, 백성안이 버커루의 오리지널리티와 빈티지 감성을 독창적인 타투 그래픽으로 재해석해 선보였다. 타투 문양은 레터링, 패턴, 블랙워크 등 다양한 타투 기법으로 다채로운 무늬를 완성했다.

 

제품은 화이트, 블랙 2가지 색상으로, 남성용 3종과 여성용 2종으로 구성됐다.

먼저 남성용 라운드넥 티셔츠는 치카노 레터링 기법으로 버커루와 오피움 로고를 새겨 거친 남성미가 느껴지는 마초 느낌을 살렸다. 남성 맨투맨 티셔츠와 후드풀오버는 선과 검정 컬러로만 작업하는 블랙워크 기술을 활용해 ‘내가 하고 싶은 것(What I want to do)’ 문구를 넣어 주체적이고 능동적인 삶을 추구하는 유스컬처 트렌드를 반영했으며, 후드풀오버에 그려진 독수리 모양의 타투는 버커루만의 락시크한 무드가 돋보인다.

 

여성용 만다라 타투 라운드넥 티셔츠는 성스러움과 완전함을 상징하는 만다라 패턴이 그려져 티셔츠 자체만으로 액세서리를 한 듯 화려하고 여성적인 느낌을 준다. 또한, 레터링 타투 라운드넥 티셔츠의 넥라인과 소매 부분에는 여러 명언들이 필기체로 자연스럽게 새겨져 세련된 레터링 티셔츠를 연출할 수 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섹시미 돋보여줄 파티룩 언더웨어
1/8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