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캐주얼
미스코리아 美 김계령, 청바지 시구 여신
FRJ 360데님 착용 후 시구로 화제 모아
기사입력: 2018/08/09 [08:55]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 FRJ 360진을 입고 시구 포즈를 취하고 있는 FRJ 모델 겸 미스코리아 美 김계령     © TIN뉴스

2018 미스코리아 美이자 최근 데님 브랜드 ㈜에프알제이(대표 성창식, FRJ)의 공식모델로 발탁된 김계령이 청바지 시구패션으로 화제를 모았다. 지난 1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SK와이번스와 넥센 히어로즈의 야구 경기에서 김계령은 에프알제이의 360진(JEAN)을 입고 시구 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그녀는 긴 생머리에 모자를 쓰고 SK와이번스 유니폼 상의를 입고 나타나 야구장을 찾은 팬들로부터 많은 박수를 받았다. 김계령은 신축성이 뛰어난 청바지로 개념 있는 시구 복장을 선보인 것은 물론, 수수한 차림에도 돋보이는 우월한 각선미로 많은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에프알제이의 360진(JEAN)은 여성의 곡선미를 강조한 제품이다. 힙의 볼륨이 약한 여성들의 니즈를 반영해 직선으로 제작했던 청바지 뒤쪽 절개선을 둥글게 변형해 힙라인을 최대한 살려 처진 힙도 글래머러스하게 보일 수 있도록 제작된 것이 특징이다. 발목까지 오는 기장으로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를 주며 스트레치성이 뛰어나 활동하기에도 불편함이 없다.

 

에프알제이는 허준 마케팅 당담자는 “김계령은 이번 2018 F/W에 선보일 제품으로 기존 360진에서 여성 라인을 보강한 청바지를 입었다”며 “김계령의 완벽한 시구 포즈가 청바지 라인을 더욱 돋보이게 만든 것 같다”고 말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제17회 경희대 의류디자인학과 패션쇼
1/9
주간베스트 TOP10